전체기사 로그인 회원가입
최종편집 : 2020.1.23 목 10:57
인기검색어 : 특별자치도, 지방선거
> 뉴스 > 식품
     
CJ제일제당, 명절 선물세트 슬림해졌다
2019년 08월 14일 (수) 13:59:15 편집국 seasnipe@naver.com

폐기물 줄이고 재활용률 높이기 위한 포장재 전량 교체 등 친환경 활동에 적극 나서
부피 최대 21% 줄이고 쇼핑백도 재활용 가능하도록…총 49톤 플라스틱 사용량 감축
 

   
 
 

CJ제일제당이 올해 추석 선물세트 시즌에 맞춰 친환경 경영을 강화한다.

CJ제일제당은오는 추석부터 명절 선물세트에 환경을 생각한 포장재 사용을 확대한다고 13일 밝혔다. 명절 이후 발생되는 폐기물을 줄이고 재활용률을 높이기 위한 친환경 활동의 일환이다.

CJ제일제당은이번에 출시한 300여종의 추석 선물세트의 포장재를 전량 교체한다. 새롭게 제작된 선물세트는 불필요한 여유공간을 줄이고 제품을 고정시키는 받침(트레이)도 새롭게 변경했다. 이를 통해 ‘스팸’, ‘스팸복합’,  ‘한뿌리’ 선물세트 등의 부피를 최대 21% 줄였으며 이번 추석 시즌에만 총 49톤(t)의 플라스틱 사용량을 감축할 수 있게 됐다.

받침(트레이)은기존에 쌀겨 등을 활용해 만들었던 것과 달리 자사 제품을 생산할 때 발생하는 폐플라스틱을 재활용해 만들었다. 불필요한 공간을 최소화하기 위해 제품과 제품 사이의 간격도 좁혔다. 선물세트를 담는 쇼핑백 또한 환경 친화적인 부분을 고려했다. ‘스팸’ 선물세트의 종이 쇼핑백은 기존과 달리 코팅 처리를 하지 않았다. 면을 사용해 만들었던 손잡이는 종이로 교체해 재활용률을 높였다.

CJ제일제당은 2000년대 중반부터 선물세트에 친환경 노력을 기울여 왔다. 포장재를 전문적으로 연구·개발하는 자사 '패키징센터'를 중심으로 환경을 생각하고 동시에 고객을 만족시킬수 있는 선물세트 포장재를 만들어 온 것. CJ제일제당은 지난 2006년부터 친환경 선물세트 받침(트레이)을 개발했으며, 상자인쇄에는 환경표지 인증을 받은 콩기름 잉크를 활용해 왔다.

CJ제일제당은최근 환경오염 문제가 크게 대두되고 있는 만큼 식품업계 선물세트 1위 업체로서 사명감을 갖고 친환경 패키징에 노력을 기울인다는 방침이다. 폐플라스틱 활용률을 더욱 높인 받침(트레이)을 개발하는등 플라스틱 폐기량을 지속적으로 감축해 나갈 예정이다.

정성문 CJ제일제당 선물세트팀장은 “이번 선물세트 포장재 변경을 통해 두부트레이 400만개를 만들 때 사용되는 플라스틱 사용량 만큼 감축한 효과를 얻었다”라며, “앞으로도 식품업계 선물세트 1위 기업으로서 자원순환 정책을 준수하는 동시에 고객을 만족시킬 수 있는 친환경 활동을진행할 것”이라고 밝혔다.

편집국의 다른기사 보기  
ⓒ 한국식품의약신문(http://www.kfm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지난해 건강기능식품 시장 규모 4조
식약처 차장에 양진영 국장 승진
이번 설에는 건강기능식품으로 감사의
“오픈 이노베이션 성공은 민·관 협업
대상 청정원, 19일 ‘네이버 브랜드
설맞이 한우 직거래장터 개최… 최대
'재단 핵심사업 통한 양질의 신규 일
달걀 산란일자 표시 실태, 신선도 개
국민이 직접 수입김치 유통실태 조사한
롯데중앙연구소, 푸드테크 스타트업 육
회사소개 기사제보 광고문의 제휴문의 불편신고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이메일 무답수집 거부
03404 서울시 은평구 서오릉로7길 4, 2층(역촌동) | 전화 : 02-326-2501 | 팩스 : 02-326-2528
등록번호 : 서울다06990 | 등록일 : 2004년 7월 12일 | 발행인 : 김차휘 | 편집인 : 배문기
Copyright 2007 한국식품의약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kfmn.co.kr